top으로가기
평형
  • 역세권검색
  • 매물찾기/팔기
  • 출석체크
  • 딜러현황
  • 제휴안내
  • 청소/이사
  • 도배
  • 인테리어

오늘본매물

오늘 본 매물이 없습니다.
> 오늘의 이슈 > 상세보기
  • 찾아주세요
  • 팔아주세요

클라우드태그

클라우드태그

오늘의이슈 today's issues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부동산 정신노동을 많이 할 수록 뚱뚱해진다 2019-10-13 21:12:12
작성인 홍길순 조회:112    추천: 1
최근 캐나다의 한 연구팀이 “정신노동을 많이 할 수록 뚱뚱해진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캐나다 퀘벡 대학교의 안젤로 트렘블리(Angelo Tremblay)박사 연구팀은 14명의 학생을 세 그룹으로 나눠 실험을 실시했다.

연구팀은 14명의 학생들에게 45분간 편안한 자세로 쉬거나 책을 읽게 했다. 며칠 후 다시 학생들에게 45분간 컴퓨터를 이용해 주의력과 기억력, 조심성 등을 테스트해 뇌의 운동을 유발했다.

각각 45분이 지난 뒤 그들에게 먹고 싶은 만큼의 음식을 마음껏 먹게 하고 그 칼로리를 조사했다.

그 결과 편안한 자세로 쉬거나 책을 읽었을 경우에는 평균 203칼로리를 섭취한데 반해 뇌를 이용해 분주하게 생각을 하며 45분간을 보낸 경우에는 253칼로리를 소모한 것으로 나타났다.

몸의 움직임이 거의 없는 상태에서 머리를 많이 썼을 때의 음식 섭취량이 더 많았다는 것.

연구원 진 필립 채풋(Jean-Philippe Chaput)은 “생각을 많이 하거나 정신노동을 하는 사람들은 스트레스를 더 많이 받는다. 스트레스는 신체 내 포도당 비율의 불균형을 야기한다.”면서 “단지 뇌만 움직인다 하더라도 우리 신체는 포도당 밸런스를 유지하기 위해 더 많은 음식물을 필요로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연구는 육체노동보다 정신노동의 비율이 더 높은 국가가 비만율도 높은 이유에 설명해준다.”고 덧붙였다.

이 같은 연구는 스트레스를 많이 받을수록 살이 찐다는 학설에서 더 나아가 ‘정신노동’과 비만의 관계를 이끌어냈다는 점에서 큰 주목을 받고 있다.

=======================================================================

퀴휭! 나의 파웰찡은 스마트하고도 퀴휭!

* 본 자료는 해피CGI 솔루션 데모용 자료이므로 사실과는 무관합니다.
* 본 자료는 해피CGI 솔루션 데모용 자료이므로 사실과는 무관합니다.
* 본 자료는 해피CGI 솔루션 데모용 자료이므로 사실과는 무관합니다.
* 본 자료는 해피CGI 솔루션 데모용 자료이므로 사실과는 무관합니다.
* 본 자료는 해피CGI 솔루션 데모용 자료이므로 사실과는 무관합니다.
* 본 자료는 해피CGI 솔루션 데모용 자료이므로 사실과는 무관합니다.
* 본 자료는 해피CGI 솔루션 데모용 자료이므로 사실과는 무관합니다.
* 본 자료는 해피CGI 솔루션 데모용 자료이므로 사실과는 무관합니다.
* 본 자료는 해피CGI 솔루션 데모용 자료이므로 사실과는 무관합니다.
* 본 자료는 해피CGI 솔루션 데모용 자료이므로 사실과는 무관합니다.

메모
  • 패스워드
  • 패스워드를 입력하세요.
  • 도배방지키
  •  28248934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홍길순  2012-12-05 15:28:46
재미있습니다.
홍길순  2012-12-05 15:28:58
그러게요
관리자  2014-01-05 17:47:47
머리 많이 쓰면 스트레스 때문에 칼로리 소모가 더 많지요~
추천  소스보기  목록 
Query Time : 0.94 sec